율희 "최민환과 혼전임신, 엄마 펑펑 울었다"

 
 
기사공유
율희 최민환. /사진=KBS2 `해피투게더4` 방송 캡처

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남편 최민환과의 결혼 승낙 과정을 공개했다. 

25일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위기의 주부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팽현숙과 김지우, 홍현희, 이수지, 율희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율희는 최민환과 결혼하기까지 험난했던 과정을 언급했다. 그는 “열애설 다음날 임신을 알았다”며 말문을 열었다.

율희는 “(라붐 활동 때라) 스케줄이 있었다. 최민환에게 먼저 이야기하고 부모님께 나중에 이야기했다”고 밝혔다. 이어 “최민환이 시부모께 연락했다. 나도 스케줄이 끝난 뒤 새벽에 엄마에게 달려갔다”고 회상했다.

율희는 엄마를 만나 무릎을 꿇고 임신한 사실을 고백했다. 그러자 엄마는 펑펑 울며 "최서방은 괜찮대?"라고 물었다. 최민환 측에서 결혼을 원치 않을까봐 걱정한 것이었다.

율희 아버지는 최민환의 존재를 전혀 몰랐다. 교제 사실과 동시에 임신 소식을 알게 된 율희 아버지는 20분 동안 아무 말도 없다가 대뜸 최민환에게 “책임질 자신 있냐. 있으면 됐다”고 말했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5.71하락 0.0915:32 05/20
  • 코스닥 : 702.08하락 12.0515:32 05/20
  • 원달러 : 1194.20하락 1.515:32 05/20
  • 두바이유 : 72.21하락 0.4115:32 05/20
  • 금 : 72.46상승 0.4215:32 05/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