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공제조합, 미혼모자 시설 '애란원' 봉사 … 자선바자 후원

 
 
기사공유
/사진제공=건설공제조합
건설공제조합이 서울 서대문구 미혼모자 생활시설 '애란원'을 찾아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조합 임직원으로 구성된 CG사랑나누리 봉사단은 26일 애란원을 방문해 다음날 열리는 '애란원 가족네트워크 자선바자회' 준비를 도왔다.

조합은 성공적인 바자회를 위해 물품이동과 정리를 지원하고 후원금을 전달했다. 바자회 수익금은 지역사회 미혼모자 가정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애란원은 1960년 여성보호·자활시설 은혜원에서 출발해 지금은 미혼모자의 양육과 경제적 자립을 지원하는 기관이다. 특히 청소년 한부모 가정에 특화됐다. 조합은 지난해 애란원에 후원을 시작했다.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조합의 한 직원은 "우리의 작은 도움이 희망의 씨앗이 되길 바란다"면서 "앞으로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다양한 계층을 위해 적극 봉사활동에 참여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4.21하락 1.115:32 05/27
  • 코스닥 : 689.67하락 0.3615:32 05/27
  • 원달러 : 1184.50하락 3.915:32 05/27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15:32 05/27
  • 금 : 66.73하락 2.4915:32 05/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