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치감"?… 한국당, 문희상 의장 '성추행 고소장' 제출

 
 
기사공유
자유한국당. 문희상 국회의장. 자유한국당이 임이자 의원을 성추행했다는 이유로 문희상 국회의장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한다. /사진=뉴시스(송희경 의원실 제공)

자유한국당이 임이자 의원을 성추행 했다는 이유로 문희상 국회의장에 대한 고소장을 제출한다.

정미경 한국당 최고위원과 임이자 의원, 송석준 의원 등은 26일 국회에서 “지금 문 의장에 대해 고소장을 제출하고 윤리위원회에 접수하겠다”고 밝혔다.

정 최고위원은 "국회의장은 모든 동료 의원들에게 존경받는 자리임에도, 문 의장은 임이자 의원에 대해 수치감을 불러 일으키고 모욕을 주고 함부로 대하는 행태를 보였다"며 "이는 기본적으로 인간에 대한 모욕과 동료 의원에 대한 능멸, 여성에 대한 폭행"이라고 말했다.

이어 "많은 국민 여러분들이 임이자 의원이 국회에서 어떤 일을 당했고, 우리가 왜 고소장을 제출할 수밖에 없는지 상황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가져줄 것을 다시 한 번 호소드린다"고 덧붙였다.

이들은 발언을 마친 후 대검찰청 종합민원실로 이동해 고소장을 직접 제출할 예정이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4.84상승 4.1518:03 10/21
  • 코스닥 : 649.18상승 2.4918:03 10/21
  • 원달러 : 1172.00하락 9.518:03 10/21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21
  • 금 : 59.70상승 0.4718:03 10/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