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하나 구속기소… 박유천은?

 
 
기사공유
황하나.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씨(31)가 재판에 넘겨졌다. /사진=임한별 기자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는 남양유업 창업주 외손녀 황하나씨(31)가 재판에 넘겨졌다.

수원지법 강력부(부장검사 박영빈)는 26일 마약류관리에관한법률 위반 혐의로 황씨를 구속기소했다고 밝혔다.

황씨는 지난 2015년 5월부터 9월까지 서울 강남 등에서 필로폰을 3차례 투약하고 1차례 매수해 지인에게 사용한 혐의를 받는다. 또 지난해 4월 클로나제팜 등 성분이 있는 수면제를 수수한 혐의도 있다.

황씨는 투약할 필로폰을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만난 판매책을 통해 일명 '던지기 수법'으로 구매한 것으로 조사됐다. 던지기는 마약 구매자가 돈을 입금하면 판매자가 특정 장소에 마약을 숨겨 놓고 이를 구매자가 찾아가도록 장소를 알려주는 방법이다.

지난해 복용한 클로나제팜 성분이 포함된 약품은 지인을 통해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클로나제팜은 발작이나 우울증 등에 사용하는 향정신성 의약품으로 의사 처방을 받아야 살 수 있다.

한편 황씨는 수사 과정에서 필로폰을 옛 연인인 가수 겸 배우 박유천씨(33)와 함께 투약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지난 23일 박씨의 체모에서 필로폰이 검출됐다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검사 결과를 토대로 박씨에 대한 사전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박씨는 이날 오후 2시 수원지법에서 열린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한 뒤 현재 수원남부경찰서 유치장에서 대기 중이다. 박씨에 대한 구속 여부는 이날 오후 늦게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39.23상승 16.7818:03 11/14
  • 코스닥 : 663.31상승 1.4618:03 11/14
  • 원달러 : 1169.70상승 1.918:03 11/14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18:03 11/14
  • 금 : 61.48하락 0.6818:03 11/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