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분양물량 2000년 이후 역대 ‘최대’… 전국 6만2000가구

 
 
기사공유

서울시내 한 아파트 밀집 지역. /사진=뉴스1 DB
분양 성수기인 이달 전국에서 6만2000여가구의 공급 물량이 쏟아진다. 이는 2000년 이후 5월분양 물량으로는 역대 최대다. 연초 계획에서 일부 아파트의 분양 일정이 연기된 데다 분양 성수기에 맞춰 분양하려는 사업장이 몰리면서 물량이 집중된 것으로 분석된다.

6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5월 전국에 공급되는 아파트는 6만2581가구다.(임대제외)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3만4467가구)보다 2배가량 늘어난 규모며 2000년 이후 5월에 분양한 물량 중 역대 최대다.
권역별로는 ▲수도권 3만9270가구 ▲지방 2만3311가구이다.

수도권 물량의 71%는 경기도(2만8072가구)에 집중됐다. 주요 분양물량은 ▲경기 성남 ‘e편한세상 금빛 그랑메종’ ▲과천 ‘과천제이드자이’ ▲파주 ‘운정신도시 파크 푸르지오’ ▲인천 ‘주안캐슬&더샵’ ▲남양주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등이다.

서울은 ▲강남구 ‘래미안 라클래시’ ▲송파구 ‘호반써밋 송파’ ▲중랑구 ‘신내역 힐데스하임’ 등이다.

지방은 첫 동시분양에 들어가는 ▲세종시 ‘세종 어울림 파밀리에 센트럴’ ▲대전 ‘중촌 푸르지오 센터파크’ ▲광주 ‘광주 화정 아이파크’ ▲부산 ‘두산위브더제니스 하버시티’ ▲군산 ‘디오션시티 더샵’ ▲양산 ‘사송더샵데시앙’ 등이 예정돼 있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7.18상승 22.3414:23 10/22
  • 코스닥 : 659.24상승 10.0614:23 10/22
  • 원달러 : 1170.50하락 1.514:23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4:23 10/22
  • 금 : 59.38하락 0.3214:23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