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북-와츠앱 영국서 간편결제 시작한다

 
 
기사공유
/사진=로이터

페이스북이 자사의 메시지 서비스 플랫폼 왓츠앱을 기반으로 한 간편결제시장에 뛰어들었다. 첫선을 보일 곳은 영국이다.

지난 7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는 핀테크를 통한 수익성 강화를 노리는 페이스북과 영국이 한배를 탔다고 보도했다.

지난 주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는 “올해 세계 각국에서 왓츠앱을 통한 전자결제를 시작할 예정”이라며 “인도에서 첫 시험을 마쳤다. 정말 흥분된다”고 밝혔다.

와츠앱 팀은 함께 일할 사람들을 모집하기 위해 지난해 연말부터 런던에서 작업을 시작했다. 올해부터는 매 분기 약 100명의 직원을 고용할 방침이다.

매슈 이데마 왓츠앱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우리는 아일랜드와 영국에서 훌륭한 기술 전문가들과 함께 하길 바란다”고 밝혔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62.18상승 22.9518:01 11/15
  • 코스닥 : 668.51상승 5.218:01 11/15
  • 원달러 : 1166.60하락 3.118:01 11/15
  • 두바이유 : 63.30상승 1.0218:01 11/15
  • 금 : 61.93하락 0.5418:01 11/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