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뿔났다'… "대한애국당 광화문 불법 점거, 당장 중단"

 
 
기사공유
박원순 서울시장. /사진=머니투데이 DB

박원순 서울시장이 대한애국당의 광화문광장 천막농성을 '불법 점거'로 규정하고 철거를 요구했다.

11일 서울시에 따르면 박 시장은 전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대한애국당이 광화문광장 이순신 동상 앞에 불법 천막을 설치했다"며 "불법 광장점거를 당장 중단하기 바란다"고 밝혔다.

박 시장은 "지난번 자유한국당의 불법 천막 농성 시도 당시에도 이야기했지만, 서울시의 허가 없이 광장을 점거하는 것은 불법"이라며 "법 위에 존재하는 것은 아무것도 없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불법으로 광장을 점거하고 시민들에게 불편을 주는 행위에 대해 단호하게 대응하겠다"고 경고했다.

대한애국당은 전날 저녁 7시께 광화문광장에 천막을 기습 설치하고 농성에 들어갔다. 이들을 제지하던 서울시 공무원은 전날 밤 11시께 일단 철수한 상태다.

서울시는 이날 대한애국당에 공문을 보내 자진철거를 요구하고 불응할 경우 변상금 부과 등 행정처분을 내릴 예정이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3.24하락 7.4518:03 11/19
  • 코스닥 : 662.53하락 6.8118:03 11/19
  • 원달러 : 1167.60상승 3.118:03 11/19
  • 두바이유 : 62.44하락 0.8618:03 11/19
  • 금 : 62.84상승 0.9118:03 11/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