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족 단위 나들이객 위한 휴대 편한 소용량 간식 추천

 
 
기사공유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 단위로 나들이를 계획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다. ‘금강산도 식후경’이듯 야외 활동에 심심한 입을 채워줄 먹을거리가 빠질 수 없는 것은 당연지사다. 나들이 장소에서 외식을 할 수도 있지만 좀 더 특별한 가족 나들이 기분을 내고 싶다면 직접 간식을 준비하는 것이 좋다. 

식음료 업계에서는 알맞은 포장과 적당한 크기로 휴대하기 좋고 먹기 편리한 다양한 나들이용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간편하게 휴대할 수 있는 음료는 야외 활동 시 갈증 해소를 위한 필수품이다. 하이트진로음료의 먹는샘물 '석수'는 500mL 제품과 함께 휴대가 더욱 간편한 350mL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석수’는 소백산 자락인 청주와 천안 및 세종에 수원지를 두고 있는 천연미네랄 암반수를 자랑한다. 목 넘김이 좋으면서 천연미네랄이 풍부해야 함에 주목해 경도 75에서 150 사이의 적당한 경수인 암반수를 취수해 제조하고 있다. 

지난해 11월 출시 37주년을 맞아 리뉴얼한 패키지는 개봉 시 물 넘침과 용기 변형을 최소화하기 위해 용기 상단부 경사면의 각도와 강도, 돌출 부위를 조정해 그립감과 안정성을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로고 측면의 분홍색 하트 심볼은 ‘사랑하는 가족을 위한 물’이라는 의미를 전달한다.

하이트진로음료의 검정보리 차음료 ‘블랙보리’는 식사 후 깔끔한 마무리에 도움을 주는 음료다. 맵고 짠 맛을 달래주고 음식 냄새를 잡아주는 전통 보리숭늉을 음료화한 제품으로, 한식과 ‘푸드 페어링(food pairing•음식의 적절한 조화)’을 이룬다. 

블랙보리는 국내 최초로 100% 국내산 검정보리를 볶아 단일 추출해 잡미와 쓴맛을 최소화하고 보리의 진한 맛을 살렸다. 특히 끝 맛이 깔끔해 식사 후 후식음료로 제격이라는 평이다. 현재 520mL, 1.5L 페트 제품과 함께 휴대가 더욱 간편한 340mL 소용량 페트, 가벼운 맛 버전인 ‘블랙보리 라이트’ 175mL 캔 제품으로 출시돼 기호에 맞게 선택해 마실 수 있다.

도시락을 챙기기 번거로우면 출출할 때 가볍게 먹으면서 체력도 보충할 수 있는 건강 간식을 챙겨가는 것이 좋다. 서울우유협동조합은 조각 형태로 개별 포장된 포션치즈인 ‘치즈큐빅’ 3종을 선보이고 있다. 

'세상에서 제일 작은 즐거움'이란 슬로건 하에 휴식(플레인), 파티(햄맛), 디저트(그린티) 콘셉트로 출시돼 상황별로 즐길 수 있도록 했다. 한입에 쏙 들어가는 작은 사이즈로 소포장돼 원하는 만큼 나들이에 챙겨갈 수 있다.

샘표는 최근 프리미엄 원재료를 활용한 원물 간식 '질러 오후 3시 피스몬드', '질러 오후 3시 코코베리' 2종을 출시했다. '질러 오후 3시 피스몬드'는 에너지 보충에 좋은 피스타치오와 세계 10대 슈퍼푸드인 아몬드에 땅콩을 더해 고소한 맛과 오독오독 씹히는 식감이 일품이다. 

'질러 오후 3시 코코베리'는 바삭한 코코넛에 상큼한 크랜베리와 땅콩을 뭉쳐 새콤달콤하면서도 고소하게 씹는 재미를 살렸다. 이번에 선보인 ‘오후 3시’ 2종은 다양한 견과류, 건과일 원물을 하나로 뭉쳐 먹기 좋게 큐브 형태로 만들었다. 건강한 원물 간식에 바삭하게 씹는 재미를 더해 가족 모두 쉽고 건강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다.

DHA, EPA 등 뇌 활성화를 돕는 영양성분이 풍부한 참치도 온 가족 영양 간식으로 알맞다. 동원 F&B는 지난해 바로 먹는 파우치 참치인 ‘더참치 투고’ 5종을 선보였다. 식재료나 밥 반찬으로 활용되던 기존의 참치캔과는 달리, 그 자체로 바로 먹거나 간편 요리에 곁들여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참치 제품이다. 

‘더참치 투고’는 동원F&B가 자체 개발한 ‘노 드레인(No Drain)’ 공법을 적용해 기름이 참치 살코기에 스며들어, 기름이 흐르지 않으면서도 식감이 촉촉하다. 소포장 파우치에 1인분 기준으로 담겨있어 다양한 야외활동 중 간편한 나들이 음식에 손쉽게 활용할 수 있으며 언제 어디서나 파우치를 뜯기만 하면 간단한 영양간식으로도 즐길 수 있다.

개별 포장돼 야외에서도 편리하게 즐길 수 있는 스틱형 디저트도 눈길을 끈다. 오뚜기는 스틱형 젤리와 양갱인 '과일 듬뿍 젤리틱'을 선보였다. 젤리틱 젤리는 높은 과즙 함량으로 풍부한 과일 풍미와 탱글한 식감이 특징인 제품이다. 

젤리틱 양갱은 전통적인 팥 양갱이 아닌 과일로 만든 양갱으로 부드럽고 촉촉한 과즙이 씹히는 식감이 특징이다. 스틱 1개당 하루 비타민C 일일 권장량의 50%가 함유돼 있어 필요한 비타민C도 간편한 섭취가 가능하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18:03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18:03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18:03 05/24
  • 두바이유 : 67.76하락 3.2318:03 05/24
  • 금 : 69.22하락 2.0118:03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