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20년간 방치 신곡근린공원 조성부지 쓰레기산 처리

 
 
기사공유

의정부시 신곡근린공원 조성 부지에 쌓인 채 방치돼 있는 쓰레기들. 시는 15일부터 이 쓰레기 산을 처리할 예정이다. / 사진제공=의정부시
의정부시(시장 안병용)가 15일 신곡근린공원 조성 부지 일대에 20여 년간 쌓여있었던 ‘쓰레기산’ 처리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이 26만여톤에 달하는 ‘쓰레기산’은 1999년 허가를 받은 건설폐기물 중간처리업체가 영업 당시 인근 시유지를 무단으로 점용하고 허용보관량을 초과해 반입 받아 방치한 폐기물로 쌓여있다.

폐기물을 방치한 업체는 2016년 12월20일 영업 허가가 취소되었고 해당 부지는 2009년 공원시설로 결정됐지만 산처럼 쌓인 방치폐기물 때문에 공원 조성 추진이 어려웠다.

이에 시에서는 방치폐기물 처리를 위해 15억5000만원의 국비와 2억2000만원의 도비 보조금을 포함한 22억여 원의 예산을 확보해 지난 3월 방치폐기물 처리 대집행 계획 수립 후 사전 작업을 완료하였으며, 5월 15일부터 6월 말까지 3만여톤의 폐기물을 행정대집행으로 우선 처리할 예정이다.

이후 방치폐기물 처리이행을 보증한 한국건설자원공제조합에서 3만 톤을 처리하고, 잔여 폐기물량 측정 후 하반기에 추가 예산을 편성하여 연내 폐기물 전량을 처리할 계획이다.

19만여톤에 달하는 토사는 공원 조성 시 재활용 방안을 검토 중에 있다.

이종태 자원순환과장은 “추가적인 오염이 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방치폐기물을 신속히 처리해 깨끗한 환경이 시민들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의정부=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23:59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23:59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23:59 05/24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23:59 05/24
  • 금 : 66.73하락 2.4923:59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