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 전셋값 하락세 둔화… 상승전환 신호인가

 
 
기사공유
/사진=머니투데이
서울 아파트 전셋값이 하락세를 멈추고 상승전환할지 관심이 쏠린다. 정부규제로 아파트값이 떨어지면서 지난 6개월간 이어진 매매·전세가격 동반하락이 둔화되는 모양새다.

15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지난해 10월 마지막주 이후 6개월 반 동안 연속 하락했다. 하지만 이달 들어 하락률은 둔화됐다.

지난주 서울 아파트 전셋값은 0.02% 하락했다. 지난 6개월간 하락률 중 최저수준이다.

새 아파트 공급이 줄어드는 상황에 재건축·재개발 정비사업에 따른 이주 증가, 매매수요의 전세전환 등이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다.

공급과잉 우려가 컸던 송파는 아파트 전셋값이 0.04% 올라 9주 연속 상승했다. 구로도 0.03% 상승했다. 서초는 지난해 10월 넷째주 보합을 나타낸 후 28주 만에 하락을 그쳤다. 광진·동대문·노원·도봉·은평·마포·금천 등도 보합을 기록했다.

KB국민은행 통계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 매매가 대비 전세가율은 59.3%로 2013년 9월 59.1%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나타냈다.

한국감정원 관계자는 "최근 시장상황은 실수요자라도 대출규제나 은행이자, 세금 등을 감안할 때 움직이기 힘들다"면서 "재건축단지나 인기단지를 중심으로 저가매수가 있지만 투자심리 회복으로 보기는 힘들다"고 분석했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55.80하락 11.8918:03 05/17
  • 코스닥 : 714.13하락 3.4618:03 05/17
  • 원달러 : 1195.70상승 4.218:03 05/17
  • 두바이유 : 72.21하락 0.4118:03 05/17
  • 금 : 72.46상승 0.4218:03 05/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