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직 경찰, 여성 신체 만져 현행범 체포… 무슨 일?

 
 
기사공유
현직 경찰이 길가에서 택시를 기다리던 여성을 성추행 한 혐의 등으로 조사를 받고 있다. /사진=뉴시스

현직 경찰이 길가에서 택시를 기다리던 여성을 성추행 한 혐의 등으로 조사를 받고 있다.

1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서울 강서경찰서는 강북의 한 지구대 소속 A씨를 강제추행 및 쌍방폭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A씨는 이날 오전 1시45분쯤 강서구 화곡동의 한 노래방 앞 노상에서 택시를 기다리던 여성의 신체 일부를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함께 있던 여성의 남자친구 B씨는 상황을 목격하고 격분해 A씨를 폭행했다. A씨도 B씨의 얼굴을 때렸다. A씨는 쌍방폭행으로 112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A씨는 전날 주간근무를 마치고 군대 동기들과 술을 마신 뒤 귀가 중이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 사실관계 확인 후 조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