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 동래교 난간 들이받은 택시 추락… 승객 숨져

 
 
기사공유
15일 오전 5시 21분쯤 부산 동래구 롯데백화점 앞에서 동래중학교(명륜동) 방향으로 달리던 택시가 동래교 난간을 들이받은 뒤 다리 아래 온천천 산책로로 추락했다. /사진=뉴시스(부산경찰청 제공)

15일 오전 5시 21분쯤 부산 동래구 롯데백화점 앞에서 동래중학교(명륜동) 방향으로 달리던 택시가 동래교 난간을 들이받은 뒤 다리 아래 온천천 산책로로 추락했다.

이 사고로 택시기사 A씨(61)와 뒷좌석에 타고 있던 승객 B씨(53)가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지만 B씨는 숨지고 A씨는 의식불명 상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택시의 블랙박스 영상 등을 분석하는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7.94하락 4.8918:03 10/17
  • 코스닥 : 649.29하락 2.6718:03 10/17
  • 원달러 : 1187.00하락 0.818:03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8:03 10/17
  • 금 : 58.80하락 0.6218:03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