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다지, 100억 계약설의 전말은?

 
 
기사공유
이다지 100억 계약설. /사진=라디오스타 방송캡처

한국사 강사 이다지가 100억 계약설에 대해 해명했다.

지난 15일 밤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이하 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류승수, 가수 박선주, 댄스 스포츠 선수 박지우와 이다지가 게스트로 출연해 솔직담백한 입담을 뽐냈다.

MC 김구라는 이다지에게 “100억 원대 계약을 체결했다는 게 사실이냐”고 물었다.

이에 이다지는 “100억 계약설은 사실이 아니다”면서 “그렇게 받는 분들도 있다고 들었다. 그런데 제가 가르치는 역사는 수능에서 선택 과목이라 그 정도까지는 안 된다”고 선을 그었다.

그는 “국어, 영어, 수학 과목의 선생님들 같은 경우에는 중소기업 1년 매출에 버금가는 연봉을 버는 분도 있다고 들었다. 그래서 수학 한 과목만 해도 한 100억 원에서 500억 원 정도”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역사 강의 분야에서의 인기에 관해 묻자 이다지는 "한국리서치에서 SKY학생들을 대상으로 조사를 했는데, 내가 대입에 가장 도움이 된 선생님 1위에 뽑혔다"라며 자신의 솔직하게 답변했다.

이다지는 "본인에게 도움이 되는 강의라고 생각을 하면 학생들이 본인이 앞자리 앉고 싶으면 예전에는 새벽에 와서 줄을 서서 자리를 맡았다면, 요즘에는 티켓팅을 한다"라며 "좌석 티켓팅이 열리게 되면 몇 초 만에 앞 좌석부터 해서 마감이 된다"라고 말했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18:03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18:03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18:03 05/24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18:03 05/24
  • 금 : 66.73하락 2.4918:03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