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보, ‘원클릭보증’ 보증한도 두 배로 확대

 
 
기사공유
기술보증기금 본점 전경./사진제공=기보
기술보증기금(이사장 정윤모, 이하 ‘기보’)의 온라인 보증상품인 ‘원클릭보증’의 보증한도가 지난 15일부터 5000만원에서 1억원으로 확대됐다. 

‘원클릭보증’의 신청절차도 보다 간편해진다. 필수적이던 회원가입은 생략 가능하도록 변경되고, 정보이용동의 절차 등은 간소화되어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개선된다.

기보는 다른 보증 상품에 비해 ‘원클릭보증’의 지원한도가 적고, 이용하는 데 다소 불편하다는 고객의 의견을 반영하여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원클릭보증 개선방안’을 내놓았다고 16일 밝혔다.

기보 관계자는 “이번 개선방안을 통해 자금조달에 어려움이 있는 중소기업이 보다 쉽게 보증을 이용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추었다.”면서, “앞으로는 은행과의 협업을 통해 보증 신청부터 대출약정까지 인터넷에서 원스톱으로 진행이 가능하도록 상반기 내에 개선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작년 11월에 출시한 ‘원클릭보증’은 고객이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고, 인터넷으로 신청하여 보증 받을 수 있는 기보의 대표적인 온라인상품이다. 기업이 인터넷에서 자가 진단하여 보증가능 여부를 즉시 확인하고, 이후 영업점 직원이 현장 방문하여 보증서 발급까지 지원한다.

원클릭보증은 기보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며, 신청대상은 보증기관을 이용하지 않은 창업 후 5년 이내 개인기업이다. 15일 접수분부터 확대된 한도로 보증 신청 가능하다.
 

부산=김동기 moneys392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영남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18:03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18:03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18:03 05/24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18:03 05/24
  • 금 : 66.73하락 2.4918:03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