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1분기 알바생 평균 시급 8645원, 서울·남성·강사·40대 많이 받아

 
 
기사공유
2019년 1분기 아르바이트 평균 시급은 8645원이고 월 평균 66만8896원의 소득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 알바천국

구인·구직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천국이 2019년 1월~3월 아르바이트 소득이 있는 전국 남녀 총 3215명을 대상으로 월평균 총 소득과 근무시간을 조사·분석한 ‘2019년 1분기 알바소득지수 동향’ 결과를 발표했다.

2019년 1분기 아르바이트생 평균 시급은 8645원으로 지역별로 살펴보면 ▲서울(8840원) ▲충청(8783원) ▲경기(8671원) ▲경북(8628원) ▲경남(8513원) ▲인천(8492원) ▲전라(8438원) 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2019년 1분기 아르바이트생 전체 주간 평균 근로시간은 19.4시간으로 지역별로 살펴보면 인천이 23.6시간으로 제일 오랜 시간 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 ▲경기(19.8시간) ▲서울(19.3시간) ▲경북(19.2시간) ▲충청(18.8시간) ▲경남(18.8시간) ▲전라(18.1) 순으로 나타났다.

2019년 1분기 한달 평균 소득은 66만8896원으로 조사됐다. 지역별로 살펴보면 ▲인천(77만6543원) ▲충청(69만7006원) ▲경기(68만2197원) ▲서울(66만7496원) ▲경북(65만8354원) ▲경남(64만7040원) ▲전라(60만1361원)순으로 높게 나타났다. 

성별로는 남성(75만6818원)이 여성(63만5760원)보다 소득이 높았고 연령대별로는 30대가 평균 78만7333원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77만2251원 ▲50대 이상 74만2857원 ▲20대 65만7524원 ▲10대 47만2222원 순으로 조사됐다.

아르바이트생 전체 평균 시급은 8645원으로 학원 과외 등의 아르바이트가 포함된 강사/교육 업종의 평균 시급이 10435원으로 가장 많았다. 반면 편의점 마트 PC방 등의 아르바이트가 포함된 매장관리 업종의 평균 시급은 2019년 최저임금인 8350원에도 미치지 못하는 8229원에 그쳤다.

기타 업종의 평균 시급은 ▲IT/디자인 9319원 ▲생산/기능 9057원 ▲서비스 9004원 ▲상담/영업 8789원 ▲사무/회계 8654원 ▲서빙/주방 8516원 순으로 조사됐다.
© 알바천국

월평균 소득이 가장 높은 업종은 사무/회계 업종으로 94만2529원이었고 가장 낮은 업종은 서빙/주방으로 61만1252원이었다. 연령별 시급은 40대가 8776원으로 가장 높았고 ▲50대 8743원 ▲30대 8736원 ▲20대 8638원 ▲10대 8389원 순으로 조사됐다.
 

강인귀 deux1004@mt.co.kr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