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 '외인 셀코리아' 코스피 2070선 무너져

 
 
기사공유
/사진=머니S DB

코스피는 16일 외국인이 4000억원대에 순매도에 나서면서 2060선에 마감했다.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이 커지면서 국내증시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보인다.

코스피지수는 이날 전 거래일 대비 25.09포인트(1.20%) 내린 2067.69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과 기관이 각각 4099억원, 373억원 순매수하고 외국인이 4669억원 순매도했다.

앞서 코스피지수는 이날 전 거래일 대비 2.10포인트(0.10%) 오른 2094.88에 거래를 시작했지만 외국인이 매도세를 키우면서 하락폭이 커졌다. 앞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5일(현지시간) 해외기업의 미국 기술 위협에 대한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했다.

이는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와 거래하는 미국 기업들에 대한 화웨이 통신장비 사용 금지에 앞서 이루어진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이 서명한 행정명령은 화웨이를 직접 지목하지는 않았지만 중국기업들의 타격이 불가피해 보인다.

시총 상위종목에서는 SK텔레콤(0.00%)을 제외하고 셀트리온(0.26%), LG생활건강(1.00%) 등이 상승세인 반면 삼성전자(-2.35%), SK하이닉스(-3.49%), 삼성전자우(-2.89%), 현대차(-0.39%), LG화학(-1.47%), 신한지주(-0.56%), POSCO(-1.87%) 등이 하락세로 장을 끝냈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2.01포인트(1.65%) 내린 717.59에 거래됐다. 개인이 1978억원 순매수했으며 외국인과 기관이 각각 1723억원, 194억원 순매도했다.

유일하게 강세를 보인 메디톡스(1.94%)를 제외하고 셀트리온헬스케어(-0.44%), CJ ENM(-0.98%), 신라젠(-0.18%), 헬릭스미스(-6.31%), 포스코케미칼(-3.14%), 에이치엘비(-3.10%), 펄어비스(-0.11%), 스튜디오드래곤(-0.96%), 셀트리온제약(-0.55%) 등이 약세로 거래를 끝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62하락 8.2423:59 10/23
  • 코스닥 : 658.98상승 3.0723:59 10/23
  • 원달러 : 1172.40상승 2.723:59 10/23
  • 두바이유 : 59.70상승 0.7423:59 10/23
  • 금 : 58.95하락 0.4323:59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