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야흐로 캠핑계절… 홈플러스, 직수입 캠핑용품 판매

 
 
기사공유

홈플러스는 본격적인 나들이철을 맞아 90여종의 캠핑·피크닉 용품을 선보인다고 16일 밝혔다. 홈플러스는 올해 다양한 캠핑·피크닉 용품을 직수입해 고객들의 ‘감성캠핑’에 일조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올해 새롭게 직수입해 선보이는 원터치 텐트, 캐노피 텐트, 선쉐이드, 침낭, 아이스박스 등은 컬러와 디자인 면에서 통일된 콘셉트를 유지했으며, 품질은 기존 상품보다 향상시켰다는 점이 특징이다.

컬러는 그레이와 화이트 컬러의 바탕에 오렌지 컬러로 포인트를 줘 유행을 타지 않으면서도 깔끔하고 심플한 디자인을 구현했다. 기능에 있어서도 넉넉한 확장형 시트를 겸비한 선쉐이드와 캐노피 그늘막, 3계절 사용 가능한 머미 침낭 등 실제 캠핑장이나 나들이 장소에서 꼭 필요한 구조의 상품들을 대거 선보였다.

올해 홈플러스가 새롭게 직수입한 대표 상품으로는 ▲원터치 텐트(4인용) 6만9900원 ▲캐노피 텐트(4인용) 5만9900원 ▲선쉐이드 2만9900원 등이 있다.

또 나들이 시 별도의 펌프가 필요없는 발펌프 내장형 에어베드(싱글/더블)를 각각 1만9900원, 2만9900원에 선보이며, 봄·여름·가을 등 3계절 사용 가능한 ‘머미 침낭’과 ‘싱글 침낭’은 각각 2만9900원, 1만9900원에 판매한다.

직수입 아이스박스는 폴리우레탄 내부단열재를 사용해 보냉성을 강화해 2.3ℓ부터 11ℓ, 27ℓ, 46ℓ, 56ℓ 등 다양한 사이즈로 5종을 마련해 각 1만1900~14만9000원의 가격에 선보인다.

간편성을 강조한 접이식 캠핑·피크닉 용품도 판매한다. ▲접이식 캠핑테이블(4만1900원) ▲알루미늄 롤링테이블(4만9900원) ▲디렉터 체어(4만9900원)는 물론, 안락한 캠핑을 위한 ▲릴렉스 체어(6만9900원) ▲원터치 캠핑침대(9만5900원)도 새롭게 선보인다.

캠핑·피크닉 장소에서 바비큐를 즐길 수 있는 숯, 그릴도 다양하게 판매한다.

우선 ‘HBQ 굿스텐드 바베큐그릴(5~6인용)’은 4만2900원에, ‘지피니 가방 스텐 그릴’은 1만9900원, ‘지피니 조이 훈제 그릴’은 2만9900에 제공한다. 또 ‘올쿡 베이직 시골참숯(700g)’은 2190원, ‘올쿡 지리산 참숯(1㎏)’ 8990원, ‘대나무 비장탄(700g)’ 6490원, ‘레디큐 친환경 착화제(200g)’는 1900원에 각각 판매한다.

홈플러스는 다음달 12일까지 직수입 피크닉 용품부터 아이스박스, 쿨러백, 숯, 그릴 등 캠핑·피크닉용품 90여종을 5만원 이상 구매 시 5000원 상품권을 증정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이밖에도 홈플러스는 캠핑·피크닉 장소에서 즐길 수 있는 삼겹살, 수박, 주류 등도 할인가격에 선보일 예정이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8:03 10/18
  • 금 : 59.23상승 0.43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