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재명 판결 존중… 도정활동 적극 뒷받침"

 
 
기사공유
무죄를 선고 받은 이재명 경기지사가 16일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산성대로 수원지방법원 성남지원에서 열린 직권남용·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 관련 선고공판을 마치고 지지자들 쪽을 향해 손을 흔들고 있다. /사진=임한별 기자

더불어민주당은 16일 직권남용과 공직선거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해 1심 법원이 모두 무죄를 선고한 것과 관련 "재판부의 판결을 존중한다"고 밝혔다.

이해식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브리핑을 통해 "이재명 지사가 이제부터는 버스 대책 마련, 일자리 문제 해소, 서민주거 안정, 청년 기본소득 강화 등 산적한 경기도정에 보다 집중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대변인은 "민주당은 이 지사의 도정활동을 적극 뒷받침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 지사의 당원권 회복 여부에 대한 질문에는 "정무적 판단에 따라 다를 수 있다"면서도 "오늘 1심 결과가 나왔으니 지켜봐야 한다"고 답했다.

이어 "(당원권 정지는 이 지사의) 의사에 따라서 유보한 것이기에 (당원권 회복은) 자신의 의사에 따라 판단이 돼야하지 않을까 싶고 이를 받아 당에서 판단해야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앞서 이 지사는 지난해 12월 검찰이 자신을 기소하자 "저는 당의 단합을 위해 필요할 때까지 모든 당직을 내려놓고 평당원으로 돌아가 당원의 의무에만 충실하겠다"고 밝혔고 당 지도부는 이를 수용해 당원권을 정지했다. 

민주당 광역지자체장은 당연직 당무위원이며 당무위원은 최고위원과 중앙위원(기초단체장 당연직) 사이 직급이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45.31하락 14.2823:59 05/24
  • 코스닥 : 690.03하락 6.8623:59 05/24
  • 원달러 : 1188.40하락 0.823:59 05/24
  • 두바이유 : 68.69상승 0.9323:59 05/24
  • 금 : 66.73하락 2.4923:59 05/2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