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프리미엄 5억원 '용산 롯데캐슬 센터포레'

 
 
기사공유


부동산 불황이 무색한 서울 용산의 주택재개발지구. 2016년 분양한 '효창5주택재개발' 구역은 용산의 마지막 남은 평지 개발로 분양 당시 258.25대1의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했다. '용산 롯데캐슬 센터포레'로 준공이 완료돼 입주를 시작한 이달 초 수억원대 프리미엄이 붙어 거래되고 있다.

롯데캐슬 센터포레는 지하철 6호선·경의중앙선 '효창공원앞역'에서 도보로 1분거리에 있는 초역세권 아파트다. 네이버부동산에 따르면 롯데캐슬 센터포레 전세는 전용면적 84㎡ 기준 6억5000만~7억5000만원에 거래된다. 전세가율은 서울 평균 대비 매우 낮은 50%대 수준이다. KB국민은행 조사 결과 지난달 서울의 입주 2년 이하 새아파트 전세가율은 71%다. 최근 서울 주요지역의 전세시장이 부동산 규제와 공급과잉에 따라 안정된 결과로 풀이된다.

그러나 매매가는 84㎡ 기준 13억원으로 분양가 대비 5억원 이상의 프리미엄이 형성됐다. 인근 공인중개사사무소 대표 O씨는 "미군 용산기지 이전 후 용산공원 개발과 미래 남북통일에 대비한 철도연결, 여의도-용산 국제업무지구 조성 등에 따라 앞으로 30년 가까운 지속발전이 기대된다"면서 "효창동 일대는 주거가치가 저평가됐고 평지가 협소해 주택공급이 절대적으로 부족하다"고 설명했다.

용산의 최대 약점은 부족한 교육 인프라. 478가구 규모 롯데캐슬 센터포레는 단지 내 초등학교와 어린이집이 없어 자녀가 있는 실수요자에게 아쉬운 점이다. 배정학교는 도보 5분 거리의 서울금양초다. 김학렬 더리서치그룹 부동산조사연구소장(필명 빠숑)은 "남산과 한강, 용산기지를 잘 활용할 경우 홍콩 이상의 도시가 될 수 있지만 한남동, 이촌동, 서빙고동 외에 주거지로 주목받는 곳이 없는 이유는 낮은 교육 프리미엄 때문"이라고 분석했다.
/사진=김노향 기자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5.90상승 21.0615:09 10/22
  • 코스닥 : 653.22상승 4.0415:09 10/22
  • 원달러 : 1170.50하락 1.515:09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5:09 10/22
  • 금 : 59.38하락 0.3215:09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