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 코스피, 하방리스크 확대 우려에 2050선까지 밀려

 
 
기사공유
/사진=머니S DB

코스피가 17일 상승 출발했지만 미중 무역긴장을 비롯해 국내 주요 실물지표 흐름이 부진하다는 진단에 2050선까지 내려앉았다.

코스피지수는 이날 전 거래일 대비 11.89포인트(0.58%) 내린 2055.80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과 기관이 각각 1800억원, 58억원 순매수했고 외국인 1985억원 순매도했다.

앞서 코스피지수는 이날 전 거래일 대비 13.88포인트(0.67%) 오른 2081.57에 거래를 시작했지만 장중 외국인이 매도세를 키우면서 하락세로 전환했다. 이는 미중 무역긴장으로 불확실성이 커진 상황에서 정부가 최근 우리 경제에 대해 하방리스크가 확대되고 있다고 진단하면서 증시에 영향을 끼친 것으로 보인다.

기획재정부는 이날 발간한 '최근 경제동향'(그린북) 5월호에서 한국 경제 상황에 관해 "1분기 우리 경제는 예상보다 빠른 세계 경제 성장세 둔화, 반도체 업황 부진 등 하방 리스크가 확대됐다"고 평가했다.

시총상위종목에서는 유일하게 상승한 신한지주(0.56%)를 제외하고 삼성전자(-0.84%), SK하이닉스(-0.42%), 삼성전자우(-1.64%), 현대차(-1.57%), 셀트리온(-0.51%), LG화학(-0.45%), SK텔레콤(-0.19%), POSCO(-0.42%), 현대모비스(-0.24%) 등이 하락세로 장을 끝냈다.

같은시간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46포인트(0.48%) 내린 714.13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과 기관이 각각 322억원, 82억원 순매수했으며 외국인이 343억원 순매도했다.

강세를 보인 신라젠(0.18%), 펄어비스(0.05%)를 제외하고 셀트리온헬스케어(-1.02%), CJ ENM(-1.40%), 헬릭스미스(-0.80%), 포스코케미칼(-1.72%), 메디톡스(-7.02%), 에이치엘비(-4.66%), 스튜디오드래곤(-0.36%), 셀트리온제약(-0.37%) 등이 약세로 마감했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5.70상승 20.8615:08 10/22
  • 코스닥 : 652.89상승 3.7115:08 10/22
  • 원달러 : 1170.50하락 1.515:08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5:08 10/22
  • 금 : 59.38하락 0.3215:08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