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토탈, 유증기 유출 사과… “재발방지대책 마련할 것”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한화토탈이 지난 17일 대산공장에서 발생한 유증기 유출 사고에 대해 사과하고 정확한 사고 원인규명과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권혁웅 한화토탈 대표이사는 지난 18일 홈페이지에 게시한 사과문을 통해 “유증기 유출 사고로 지역주민, 협력업체와 주변공단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머리숙여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특히 “유증기 유출로 직접 피해를 입으신 대산읍 주민들, 협력업체와 당사 직원들께 죄송스러운 마음을 금할 길이 없다”며 “대산단지의 안전환경을 위해 애쓰시는 서산시와 소방당국, 노동부, 환경청 등 관계자 여러분께도 깊은 사과를 드린다”고 말했다.

지난 17일 한화토탈 대산공장내 저장탱크의 온도가 상승하면서 탱크 내부의 유증기가 유출되고 악취 등의 문제가 발생했다.

한화토탈은 서산시 소방관계부처의 협조 아래 탱크 발열을 정상화하고 유증기 유출을 차단했으며 사고 확대를 막았다.

권 대표이사는 “사고 후 유독물질 유출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대기상황을 측정한 결과 공기 중 유독물질은 발견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어 “인근 병원에서 진료를 받은 지역주민, 협력업체 및 회사 직원들도 별다른 이상 증세를 보이지 않아 모두 귀가했다”며 “앞으로도 사고로 인한 건강 이상 발견시 검진과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회사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화토탈은 사고가 발생한 공정지역의 가동을 정지 중이며 전문기관으로부터 정확한 진단을 받고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또한 사고를 계기로 유관기관과 협조체제를 더욱 공고히 하고 환경과 안전경영에 더욱 노력하여 사고 재발을 방지하고 무재해 친환경 기업으로 거듭날 것을 약속했다.

권 대표이사는 “사고 확산 방지를 위해 애써주신 서산 소방당국과 사내 임직원께 감사드리고 피해를 입은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깊은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거듭 사과했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4.78상승 26.0718:01 06/19
  • 코스닥 : 717.71상승 2.8518:01 06/19
  • 원달러 : 1176.10하락 9.718:01 06/19
  • 두바이유 : 62.14상승 1.218:01 06/19
  • 금 : 59.92하락 0.8218:01 06/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