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유미, 라디오 생방송 펑크 사과… “진심으로 죄송”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라디오 생방송 스케줄을 펑크낸 코미디언 강유미가 잘못을 인정하고 공식 사과했다.

19일 강유미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변명의 여지없이 저의 불찰로 인하여 발생한 일이 맞다”며 생방송 펑크 사실을 인정했다.

이어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으며 저로 인해 피해를 받으셨을 ‘김성완의 시사夜’ 작가님, PD님을 비롯한 방송 관계자분들께도 다시 한번 이 자리를 빌려 사죄의 말씀드린다”라고 사과했다.

또한 “저의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실망감을 안겨 드렸을 많은 분들께도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향후에는 더 신중하고, 꼼꼼하게 모든 바에 임하며 더 책임감 있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KBS 1라디오 ‘김성완의 시사夜’ 작가 A씨는 자신의 SNS를 통해 최근 라디오 생방송에 게스트로 출연하기로 예정됐던 강유미가 연락두절로 스케줄을 펑크냈다고 알려 강유미에 대한 비판이 쏟아졌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5.11상승 20.2714:39 10/22
  • 코스닥 : 655.30상승 6.1214:39 10/22
  • 원달러 : 1170.70하락 1.314:39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4:39 10/22
  • 금 : 59.38하락 0.3214:39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