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GS·롯데건설 등 경력직 채용 활발

 
 
기사공유
주요 건설사들이 현장 경험이 있는 경력사원을 뽑는다. /사진=이미지투데이
주요 건설사들이 현장 경험이 있는 경력사원 채용에 나섰다.

20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현대건설, GS건설, 롯데건설 등이 경력직 전문 인력 채용을 진행한다.

현대건설은 주택사업분야 경력사원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주택설계이며 오는 28일까지 회사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공동주택 수주 및 계획설계 경력 7년 이상 ▲예비조사(Feasibility Study), 기획설계 경력 보유 ▲주상복합, 복합개발사업 업무 경력 보유 ▲건설사 설계관리 유경력자 우대 등이다.

GS건설은 건축시공, 전기시공 등의 경력직을 뽑는다. 6월2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입사지원하면 된다. 자격요건은 ▲직무 경력 충족자 ▲공동주택 유경험자 우대 ▲관련분야 자격증 보유자 우대 등이다.

롯데건설은 토목설계(구조, 토질), 안전교육, 안전관리 등의 직무 경력자를 모집한다. 오는 26일까지 회사 채용 홈페이지에서 입사지원하면 된다. 지원자격은 ▲관련경력 충족자 ▲토목설계 해외 디자인 빌드(Design Build) 유경험자 우대 ▲학위·기술사·외국어 능통자 우대 ▲안전교육 중국어 혹은 베트남어 가능자(원어민 수준) ▲안전관리 경력자 우대 ▲안전관리 안전자격증 보유자 등이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71상승 1.0710:56 06/26
  • 코스닥 : 712.91상승 2.8910:56 06/26
  • 원달러 : 1159.40상승 3.210:56 06/26
  • 두바이유 : 65.05상승 0.1910:56 06/26
  • 금 : 63.38하락 0.6410:56 06/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