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추행 의혹'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 수사기간 연장… "고마움 표시"

 
 
기사공유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 /사진제공=서구청

경찰이 직원에게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이재현 인천 서구청장에 대해 수사기간을 연장했다. 

20일 인천지방경찰청 여성청소년수사계는 검찰에 강제추행 혐의로 고발된 이재현 서구청장에 대해 수사기간 연장을 건의한다고 밝혔다.

경찰은 수사기간 연장 이유에 대해 "피해자 진술 확보 여부 및 이 구청장에 대한 소환 조사 여부는 확인해 줄 수 없다"며 "다만 수사를 연장해 진행할 필요가 있다고 보고, 검토 결과 검찰에 수사기간 연장 의견을 보낼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 구청장은 서구청 주차장 건물에서 투신한 직원의 장례식을 치른 하루 만인 지난 1월11일 직원들에게 포옹과 함께 볼에 뽀뽀 등을 했으며 한 여직원에게는 부적절한 신체접촉을 하고 춤을 강요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후 서구 시민 단체가 이 구청장을 강제추행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고, 검찰은 지난 1월 30일 경찰에 사건을 맡기고 3월말까지 수사를 완료할 수 있도록 지휘한 바 있다.

경찰은 두달 여간 수사 끝에 이 구청장에 대해 '혐의없음' 결정을 내리고,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사건을 넘겼다. 

이후 검찰은 이달 20일까지 보완 수사 결정을 내리고, 경찰에 수사를 지휘했다.

한편 이 청장은 이와 관련해 "직원들에게 포옹과 볼에 고마움을 표시한 것은 사실이지만 이것은 그동안 고생한 모든 직원들을 위한 감사함의 표시였다"며 "이외에 신체 접촉에 대해서는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고 해명한 바 있다.

당시 피해를 입은 직원으로 알려진 4명 중 일부는 최근 경찰을 직접 만나 이 구청장의 부적절한 신체 접촉에 대해 불쾌한 심경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93하락 1.912:14 10/17
  • 코스닥 : 649.58하락 2.3812:14 10/17
  • 원달러 : 1186.20하락 1.612:14 10/17
  • 두바이유 : 59.42상승 0.6812:14 10/17
  • 금 : 58.80하락 0.6212:14 10/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