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전 노선 "900원 특가"… 탑승 기간은?

 
 
기사공유
에어서울. /사진=에어서울 제공

에어서울이 탑승률 1위 기념으로 국제선 전 노선 깜짝 특가 ‘탑승의 온도’ 이벤트를 진행한다.

에어서울은 20일 오후 2시부터 22일까지 도쿄, 오사카 등 일본 10개 노선과 홍콩, 다낭,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괌, 씨엠립 노선에서 노선 별로 최대 900석씩 항공운임 900원의 특가 좌석을 오픈한다고 밝혔다.

유류세와 항공세를 모두 포함한 편도총액은 ▲오사카·후쿠오카·다카마쓰·시즈오카·요나고·도야마·히로시마 3만9100원 ▲동경·삿포로·오키나와 4만300원 ▲홍콩 4만3700원 ▲다낭·보라카이 4만5900원 ▲코타키나발루 4만7100원 ▲괌 6만4400원 ▲씨엠립 10만7000원부터다.

특히 이번 특가는 에어서울의 가장 큰 정기 특가인 ‘사이다 특가’보다 저렴하다. 탑승 기간은 오는 21일부터 10월 26일까지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지난 1분기 에어서울 탑승률이 91.2%로 국내 항공사 중 유일하게 90% 이상 탑승률로 1위를 기록, 탑승 감사 이벤트를 진행하게 됐다”며 “편도 항공운임 900원의 특가 좌석이 노선별로 약 900석씩 오픈되니 이번 특가 기회를 꼭 잡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91상승 0.4918:03 10/18
  • 금 : 59.23상승 0.43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