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 개최

 
 
기사공유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가 올해 비정규직의 정규직화를 완료한다. 캠코는 20일 부산국제금융센터에서 2019년도 '좋은 일자리 창출 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 캠코는 2019년도 일자리 사업 기본계획을 수립, 확정했다. 올해에는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완료 등 총 11개 과제를 추진키로 했다.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을 적극 지원하는 한편 청년 중심의 민간 일자리 창출 사업도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주요 과제는 ▲용역근로자 정규직 전환 ▲신규채용 지속 확대 ▲핵심사업 강화 ▲사회적경제 및 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사회적협동조합 설립 지원 ▲청년혁신지원센터 설립 및 운영 ▲사내벤처 활성화 등이다.

특히 캠코는 2017년부터 시작한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올해 최종 완료하기로 했다. 아울러 캠코 등 8개 부산지역 공공기관이 조성한 부산 사회적경제 지원기금(BEF) 규모도 7억5000만원에서 10억4000만원으로 늘리기로 했다. 이외에도 캠코는 기획재정부의 위탁을 받아 나라키움 역삼A빌딩에 청년 창업지원을 위한 '나라키움 청년혁신지원센터'를 하반기에 개관한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그동안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신입직원 채용 등 대내 일자리뿐만 아니라 정부, 지자체, 민간 등과 상호 협력을 통한 대외 민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전사적 역량을 집중해 왔다"며 "앞으로도 캠코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다양한 제도 시행을 통해 건전한 일자리 생태계 조성 및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23:59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23:59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23:59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23:59 10/18
  • 금 : 59.70상승 0.4723:59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