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신주환, "내 캐릭터 빨리 죽으면 좋겠다 생각하도록 연기해"

 
 
기사공유
배우 신주환이 20일 서울 용산구 CGV용산아이파크몰에서 열린 영화 '0.0MHz'(감독 유선동) 언론 시사회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웹툰을 바탕으로 한 영화 '0.0MHz(0.0메가 헤르츠)'는 초자연 미스터리 동아리 멤버들이 귀신을 부르는 주파수를 증명하기 위해 한 마을의 흉가를 찾은 후 벌어지는 기이한 현상을 다루는 공포물로 정은지, 이성열, 최윤영, 신주환, 정원창 등이 출연한다. 오는 29일 개봉.
 

  • 0%
  • 0%
  • 코스피 : 2101.45상승 8.1123:59 07/23
  • 코스닥 : 668.65하락 6.1323:59 07/23
  • 원달러 : 1178.90상승 0.623:59 07/23
  • 두바이유 : 63.83상승 0.5723:59 07/23
  • 금 : 62.11하락 0.6323:59 07/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