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 '아크릴산' 누출 사고, 긴급재난문자 발송

 
 
기사공유
안성 아크릴산 누출. /사진=트위터 캡처

안성시 삼죽면 용월리 에스피에스공장에서 아크릴산 누출이 발생했다. 

안성시는 오늘(21일) 오전 6시22분 긴급재난문자를 통해 "안성시 삼죽면 용월리 에스피에스공장 아크릴산 누출발생"이라며 "인근 주민은 안전에 유의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아크릴산은 유기 화합물이자 불포화 카복실산에 속하는 물질이다. 바이닐폼산이나 에틸렌카복실산, 프로펜산이라고도 하며, 실험적으로는 알릴알코올을 두 번 산화시키거나 클로로프로피온산의 탈염화수소 반응, 옥시프로피온산의 탈수 반응을 통해 얻으며, 공업적으로는 아세틸렌의 카르보닐화 반응을 이용하여 얻는다.

아크릴산은 부식성이 매우 강하여, 피부나 눈에 닿으면 각막 등에 심각한 화상을 일으키며 회복 불가능한 손상을 입히는 경우도 있다. 눈이 아크릴산 증기에 노출된 경우 눈이 충혈되거나 가렵게 되는 경우도 있다. 뿐만 아니라 그 증기를 흡입한 경우 호흡기 계통에 화상을 일으킬 수 있으며, 졸음이나 두통, 기침, 호흡 곤란을 유발하기도 한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5.49상승 7.3210:35 10/16
  • 코스닥 : 649.91상승 3.1110:35 10/16
  • 원달러 : 1186.60상승 1.410:35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0:35 10/16
  • 금 : 59.42하락 0.6110:35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