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병재, 매니저와 함께 퇴사… 'YG 안녕~'

 
 
기사공유
방송인 유병재. /사진=임한별 기자

방송인 유병재와 매니저 유규선씨가 YG엔터테인먼트를 떠난다.

21일 YG는 "유병재씨와 계약 만료를 앞두고 논의 끝에 매니지먼트 업무를 6월 초 종료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YG는 "그동안 YG와 함께하며 유병재씨를 사랑해주신 팬분들께 감사드리며 그의 앞날을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날 한 언론매체는 유병재의 매니저 유규선이 최근 YG에 사직 의사를 밝혔다고 보도했다. 유병재는 유씨와 함께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형제 케미를 선보이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유병재는 tvN 'SNL 코리아' 방송작가로 활동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이후 여러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을 선보였고 유튜브, 강연 등에서도 활약했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125.32하락 27.9218:03 11/20
  • 코스닥 : 649.87하락 12.6618:03 11/20
  • 원달러 : 1170.10상승 2.518:03 11/20
  • 두바이유 : 60.91하락 1.5318:03 11/20
  • 금 : 61.86하락 0.9818:03 11/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