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매입임대 홀몸어르신 살피미 64명 채용

 
 
기사공유
LH가 매입임대 홀몸어르신 살피미 64명을 채용한다. /사진=이미지투데이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매입임대 거주 홀몸어르신의 생활지원서비스와 고독사 방지를 위해 ‘LH 홀몸어르신 살피미’ 64명을 채용한다고 21일 밝혔다.

‘LH 홀몸어르신 살피미’는 매입임대주택에 거주하는 홀몸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전화 및 방문을 통해 말벗서비스 제공, 생활민원 접수, 유언장 작성 지원 등 다양한 살핌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무연고 고령층의 사회적 소외감을 해소하기 위한 전담인력이다.

LH는 지난해 장년장애인 37명을 홀몸어르신 살피미로 채용해 시범사업을 수행한 바 있으며 올해는 27명이 증원된 64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또 수혜대상도 지난해 7개 본부에서 전국 12개 본부로 확대할 예정이다.

지원대상은 1969년 5월21일 이전에 출생한 일정 수준 이상의 사무능력을 갖춘 장애인이며 고용기간은 올해 6~12월의 약 7개월이다. 접수는 오는 27일까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전국 각 지사에서 진행되며 서류·면접 등을 거쳐 6월5일 최종 합격자가 선정된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62하락 8.2418:01 10/23
  • 코스닥 : 658.98상승 3.0718:01 10/23
  • 원달러 : 1172.40상승 2.718:01 10/23
  • 두바이유 : 59.70상승 0.7418:01 10/23
  • 금 : 58.95하락 0.4318:01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