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신입·경력 변호사 모집… 국내외 법무팀 근무

 
 
기사공유
서울 종로구 GS건설 본사. /사진=김창성 기자
GS건설이 국내 법무팀과 해외 법무팀에서 근무할 변호사를 다음달 2일까지 모집한다.

21일 건설취업포털 건설워커에 따르면 모집분야는 국내 법무와 해외 법무로 나뉜다.

자격요건은 국내 법무의 경우 ▲국내 법학전문대학원 졸업자 또는 사법연수원 수료자 ▲국내변호사 자격증 필수 ▲국내변호사 업무 3년 이내인 자(경력 변호사) ▲병역필 또는 면제자로 해외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는 자 ▲어학능력우수자 우대 등이다.

해외 법무는 ▲국내 법대, 국내 또는 해외 로스쿨 졸업자 ▲국내 또는 해외 변호사 자격증 필수 ▲영어구사 능력 필수(영어 해독 및 의사소통에 어려움이 없는 자) ▲해외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는 자 등이다.

채용은 서류전형, 인성검사, 면접전형(실무 및 어학·임원 면접, 총 2회), 신체검사 순으로 진행되며 구체적인 일정은 단계별 합격자에 한해 개별 통보된다. 또 국내 법무팀 면접전형에 영어 인터뷰가 포함된다.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에서 건설·부동산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83상승 14.6618:03 10/16
  • 코스닥 : 651.96상승 5.1618:03 10/16
  • 원달러 : 1187.80상승 2.618:03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8:03 10/16
  • 금 : 59.42하락 0.6118:03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