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2경기 연속 멀티히트 ‘맹타’… 타율 3할 재진입 눈앞

 
 
기사공유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 메이저리그(MLB) 시애틀 매리너스전에서 1번 좌익수로 선발 출장해 멀티히트를 때려낸 텍사스 레인저스의 타자 추신수. /사진=로이터

전날 ‘3출루’ 경기를 만들었던 텍사스 레인저스의 타자 추신수가 오늘(21일)도 멀티히트를 작성하면서 상승세를 이어갔다. 

추신수는 2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 메이저리그(MLB) 시애틀 매리너스전에서 1번 좌익수로 선발 출장해 5타수 2안타 1타점 1득점으로 활약했다.

전날 7호 홈런과 함께 4타수 2안타(1홈런) 1볼넷을 기록했던 추신수는 오늘도 안타 2개를 추가하면서 시즌 타율을 0.296까지 끌어 올렸다.

추신수는 1회부터 시동을 걸었다. 1회말 선두타자로 나선 추신수는 시애틀의 선발 투수 마이크 리크의 초구 싱커를 받아쳐 안타를 뽑아냈다. 여기에 시애틀의 좌익수 도밍고 산타나의 실책이 나오며 2루까지 진출했다. 이후 후속 타자인 데니 산타나가 안타를 때리면서 추신수가 선취 득점을 올렸다.

2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 나선 추신수는 뜬공으로 물러났다. 그러나 4회말 1사 2루에서는 시즌 13번째 2루타를 뽑아내면서 타점까지 기록했다. 이후 추신수는 두 타석 모두 범타에 그치면서 2안타로 경기를 마무리했다.

한편 전날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를 상대로 연장 접전 끝에 짜릿한 승리를 거뒀던 텍사스는 경기 막판 불펜 투수들의 대량 실점이 있었으나 차이를 지켜내면서 10-9 승리와 함께 2연승을 달리게 됐다. 여기에 텍사스는 이번 시즌 총 22승 23패를 기록하면서 승률 5할에 한걸음 더 다가섰다.
 

김현준 hjsoon@mt.co.kr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0.73하락 4.6818:01 06/17
  • 코스닥 : 719.13하락 3.1218:01 06/17
  • 원달러 : 1186.50상승 1.218:01 06/17
  • 두바이유 : 62.01상승 0.718:01 06/17
  • 금 : 59.90하락 0.3818:01 06/1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