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심달기, 사람엔터와 전속계약… 조진웅·이하늬와 한솥밭

 
 
기사공유
심달기. /사진제공=사람엔터테인먼트

배우 심달기가 사람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으며 조진웅, 이하늬 등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21일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는 "심달기는 자신만의 색깔이 담긴 연기로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는 배우이다. 다방면으로 활약하는 배우로 성장할 수 있게끔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전속계약 사실을 밝혔다.

심달기는 단편영화 '동아'에서 동아 역을 맡아 복잡한 사춘기 소녀의 내면을 심도깊게 담아내 제17회 미쟝센단편영화제 연기부문 특별상을 수상했다. 이후 영화 '배심원들', '유열의 음악앨범' 등 다양한 작품에서 연기 활동을 이어가며 신선한 마스크와 강렬한 존재감, 탄탄한 연기력으로 호평을 얻었다.

최근 심달기는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페르소나' 중 전고운 감독의 '키스가 죄'에서 이지은의 친구인 혜복 역을 맡아 천진난만한 매력을 드러내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현재 OCN 수목드라마 '구해줘2'에서 광미 역으로 열연하며 시청자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기고 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6.52상승 21.6814:27 10/22
  • 코스닥 : 657.53상승 8.3514:27 10/22
  • 원달러 : 1170.70하락 1.314:27 10/22
  • 두바이유 : 58.96하락 0.4614:27 10/22
  • 금 : 59.38하락 0.3214:27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