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의점 미니스톱, 갈지 않은 새우가 통째로 들어있는 '새우스틱’ 출시

 
 
기사공유
편의점 미니스톱이 통통한 새우를 통째로 넣은 새우튀김 상품 ‘새우스틱’을 출시했다. 미니스톱은 남녀노소 누구나 좋아하는 인기 소재인 새우를 활용해 편의점업계에서 처음으로 스틱형 새우튀김 상품 ‘새우스틱’을 선보였다.

일반 새우스틱 제품은 새우를 갈아 넣기 때문에 맛과 식감이 상대적으로 감소하는 경우가 있지만, 미니스톱 ‘새우스틱’은 새우를 통으로 넣어 먹었을 때 겉은 바삭하고 속은 탱글탱글한 식감과 맛을 그대로 느낄 수 있다.


‘새우스틱’은 언제 어디서나 먹기 좋은 스틱 형태로 구현해 간편하게 간식이나 안주로 즐기기 좋은 상품이다. 또한 패스트푸드점이나 새우튀김 전문점 대비 크기와 중량을 높여 가성비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가격은 1,500원

미니스톱 주식· 핫디저트팀 김상윤 MD는 “출시 예정 상품을 경영주들에게 미리 선보이는 상품공부회 행사에서 호평을 받았던 상품”이라며 “합리적인 가격의 새우상품인 ‘새우스틱’을 미니스톱에서 간편히 즐겨보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1.85상승 0.2123:59 06/26
  • 코스닥 : 709.37하락 0.6523:59 06/26
  • 원달러 : 1156.60상승 0.423:59 06/26
  • 두바이유 : 66.49상승 1.4423:59 06/26
  • 금 : 64.29상승 0.9123:59 06/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