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中시장 점유율 ‘주르륵’… 팀 쿡의 고민

 
 
기사공유
팀 쿡 애플 CEO. /사진=로이터

미국이 자국 산업을 보호한다는 명분으로 시작한 무역전쟁에서 애플이 적지 않은 피해를 봤다는 보도가 나왔다.

22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중국 소비자들이 애플에 등을 돌리면서 애플의 중국시장 점유율이 떨어졌다고 보도했다. 지난해 애플은 중국시장에서 9.1%를 기록하면서 전체 단말기업체 가운데 5위를 기록했다. 하지만 올해 1분기 애플의 중국시장 점유율은 7%까지 떨어졌다.

중국에서 애플의 판매가 급락하는 원인은 크게 두 가지로 압축된다. 하나는 애플의 단말기 자체가 중국 소비자의 마음을 사로잡지 못한 것이고 다른 하나는 미국에 대한 적대감이 애플 제품의 불매로 이어진 것이다.

중국 소비자들은 아직까지 대규모 애플을 보이콧하는 움직임은 보이지 않고 있다. 하지만 화웨이를 지원하기 위해 자발적으로 화웨이 제품을 구매하는 모습이다. 후시진 환구시보 편집장은 “9년 동안 사용한 아이폰을 버리고 화웨이 휴대폰을 구입했다”고 공개했다.

이 같은 소비자들의 움직임으로 인해 화웨이의 시장점유율은 치솟고 있다. 지난해 모두 2억600만대의 휴대폰을 판매한 화웨이는 중국시장에서만 1억500만대를 판매했다. 점유율은 26.4%로 1위였다. 1분기에는 애플의 감소분을 흡수하며 시장점유율 29.4%를 기록했다.

SCMP는 “중국 소비자들이 자발적 보이콧을 벌이고 있어 애플의 중국 시장점유율은 더욱 내려갈 전망”이라고 전했다.

한편 애플이 중국시장에서 고전을 면치 못하면서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의 고민이 깊어질 것으로 보인다. 쿡 CEO는 지난 3월 중국을 방문해 유화적인 발언을 했지만 오히려 시장점유율이 내려가면서 근심을 더하게 됐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2.45하락 18.4723:59 11/13
  • 코스닥 : 661.85하락 3.2923:59 11/13
  • 원달러 : 1169.90상승 2.123:59 11/13
  • 두바이유 : 62.37상승 0.3123:59 11/13
  • 금 : 61.48하락 0.6823:59 11/1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