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쓰면 빌려주자"… 쏘카 페어링 서비스 준비

 
 
기사공유

/사진=쏘카
쏘카가 원하는 차량을 내 차처럼 이용하면서 장기 공유 모델을 통해 합리적인 비용으로 오너가 될 수 있는 ‘쏘카 페어링’(SOCAR PAIRING)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2일 밝혔다.

‘쏘카 페어링’은 오너가 자신이 원하는 차량을 선택해 장기 대여하고 평소에 자차처럼 이용하다가 사용하지 않을 때 다른 사람(게스트)과 공유해 대여료를 할인받는 서비스다.

쏘카는 해당 서비스의 오너를 모집하고 있다. 모집 기간은 오는 7월31일까지다. 현재 투싼, 그랜저 등 준중형SUV 및 고급세단부터 벤츠 GLA, BMW 3시리즈 등 고급 수입차, 지프 레니게이드, MINI 5도어 등 개성있는 차량까지 총 14종에 대해 신청이 가능하다. 월 대여료는 첫 3개월 50% 할인 적용 시 차종에 따라 약 24만~60만원선이다.

올해 하반기에는 해당 서비스를 위한 별도 플랫폼도 구축할 계획이다. 오너들은 앱 내 캘린더 기능으로 차량 공유를 원하는 일정을 관리하게 된다. 게스트는 쏘카앱 내 예약 기능으로 오너 및 차량 관련 정보 확인부터 대여까지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김남희 쏘카 신규사업본부장은 “카셰어링 서비스가 대중화함에 따라 좀더 다양한 취향과 경험을 기반으로 한 맞춤형 차량 공유 문화를 만들어 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19.15하락 2.4910:28 06/26
  • 코스닥 : 712.78상승 2.7610:28 06/26
  • 원달러 : 1159.10상승 2.910:28 06/26
  • 두바이유 : 65.05상승 0.1910:28 06/26
  • 금 : 63.38하락 0.6410:28 06/2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