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시 전 대통령 作… '노무현 전 대통령 초상화' 공개

 
 
기사공유
부시 전 대통령이 그린 노무현 전 대통령 초상화. /사진=노무현재단 제공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같은 기간 재임했던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을 추모하며 그린 그림을 노 전 대통령의 부인 권양숙 여사에게 선물했다.

노무현재단은 노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인 23일 부시 전 대통령이 직접 그려 전한 노 전 대통령의 초상화 사진을 공개했다.

부시 전 대통령은 이날 추도사를 통해 추도식 참석 전 권양숙 여사와 아들 노건호씨, 노 전 대통령의 손자·손녀와 환담 시간을 갖고 직접 그린 노 전 대통령의 초상화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그는 "환담 자리에서 가족과 국가를 진심으로 사랑하신 분께 경의를 표하기 위해 방문했다고 했다"고 언급했다.

부시 전 대통령은 "저는 노 전 대통령을 그릴 때 인권에 헌신하신 노 전 대통령, 친절하고 따뜻하신 노 전 대통령을 생각했다"며 "모든 국민의 기본권을 존중하신 분을 그렸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아주 겸손한 한 분을 그렸다"며 "그분의 훌륭한 성과와 업적에도 불구하고 노 전 대통령께 가장 중요했던 것은 그의 가치와 가족, 국가, 공동체였다"고 덧붙였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4.78상승 26.0718:01 06/19
  • 코스닥 : 717.71상승 2.8518:01 06/19
  • 원달러 : 1176.10하락 9.718:01 06/19
  • 두바이유 : 62.14상승 1.218:01 06/19
  • 금 : 59.92하락 0.8218:01 06/1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