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증권, 하이자산운용·투자선물 지분 매각… "효율적 운영" 목적

 
 
기사공유
DGB금융지주가 23일 공시를 통해 자회사 하이투자증권이 하이자산운용 주식 635만9511주를 775억8603만원에 처분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회사 측은 "하이투자증권이 보유한 하이자산운용 지분 전부를 하이톈 인터내셔널 시큐리티즈에 매각하는 내용"이라고 설명했다. 처분 목적은 '그룹의 효율적인 계열사 운영'이다.

또 별도의 공시에서 DGB금융지주는 하이투자증권이 자회사 하이투자선물의 주식 300만주도 285억6000만원에 처분하기로 했다고 공시했다.

회사 측은 "하이투자증권이 보유한 하이투자선물 지분 전부를 뱅커스트릿에 매각하는 내용"이라고 밝혔다. 처분목적은 하이자산운용 지분 매각 이유와 같다.
 

류은혁 ehryu@mt.co.kr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