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S포토] 조지 W 부시 팔장 낀 소녀, 알고 보니 노 전 대통령 손녀

 
 
기사공유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년을 맞아 23일 경상남도 김해시 봉하마을 찾은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노 전 대통령 손녀 서은 양의 에스코트를 받으며 묘역에 들어서고 있다. 서은양은 10여년 전 노 전 대통령의 자전거 뒷자리에 앉아 봉하마을을 누비는 귀여운 모습의 사진으로 잘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2131.29상승 6.5118:03 06/20
  • 코스닥 : 727.32상승 9.6118:03 06/20
  • 원달러 : 1162.10하락 1418:03 06/20
  • 두바이유 : 64.45상승 2.6318:03 06/20
  • 금 : 62.61상승 1.3918:03 06/20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