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푸드2019, “HMR 신제품으로 식품산업 트렌드를 한눈에”

 
 
기사공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사장 권평오, 이하 KOTRA)가 주최하는 국제 식품산업전문 전시회, ‘2019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이하 SEOUL FOOD 2019)’의 개최 3일차인 23일(목)을 맞아 국내 유수의 기업들이 참여하는 ‘HMR(가정간편식) 신제품 발표회’를 진행됐다.

최근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가 증가함에 따라 전 세계적으로 편의 지향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다. 특히 HMR 시장은 이러한 시대적 요인과 맞물려 꾸준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해 국내 HMR 시장규모는 약 3조원에 달하며 산업 트렌드를 주도하는 대세임을 증명했다.

이러한 식품산업 트렌드에 발맞춰 KOTRA는 이번 SEOUL FOOD 2019의 주요 프로그램으로 HMR 신제품 발표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식품 대기업 제조사 및 유통사와 식품산업 관련 밴더를 초청해 신제품을 미리 만나보고 미래 트렌드를 공유하는 네트워크 교류의 장으로 꾸며졌다.


이번 행사에서는 한국HMR협회 조성국 원장의 ‘한국과 일본의 HMR 트렌드 비교’라는 주제발표를 시작으로 △한국야쿠르트 ‘잇츠온’, △에쓰푸드 ‘존쿡 델리마트’, △이마트 ‘피코크’ 등 식품산업과 관련된 국내 기업들의 HMR 신제품과 미래사업 전망 등 다양한 향연이 이어졌다. 

또 현장에서는 발표된 신제품의 전시 및 시식행사와 더불어 경품 행사도 진행되는 등 참가자들의 오감을 만족시켰다.

KOTRA 관계자는 “신제품 및 사업 발표를 통해 식품산업 시장의 트렌드를 살펴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며 “세계 식품산업에서 가장 크게 주목 받고 있는 HMR시장 속 한국 기업들의 선전을 위해 다양한 지원과 협력을 이어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SEOUL FOOD 2019의 마지막 날인 24일(금)에는 ‘국가식품클러스터 투자설명회&식품트렌드 세미나가 진행되며, 국내 유통 바이어 상담회, 서울푸드 어워즈 2019, 와인 테스팅 파빌리온 2019, 국제공정무역기구 컨설팅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마지막까지 행사의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강동완 enterf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미디어그룹 '머니S' 편집국 선임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8.17상승 0.7723:59 10/15
  • 코스닥 : 646.80상승 5.3423:59 10/15
  • 원달러 : 1185.20상승 0.323:59 10/15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23:59 10/15
  • 금 : 59.42하락 0.6123:59 10/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