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수, 수많은 의혹에 "남은 인생 조용히 살고 싶다"

 
 
기사공유
배우 이종수. /사진=뉴스1

사기 논란 이후 미국으로 잠적한 배우 이종수가 각종 의혹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23일 MBC '섹션TV 연예통신'은 미국에서 거주하고 있는 이종수와의 인터뷰를 공개했다. 이종수는 현재 미국 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LA)에서 카지노 호스트로 근무 중이다.

최근 이종수는 LA 현지 한인들에게 돈을 빌린 뒤 갚지 않았으며 카지노 사업을 하며 직원에게 임금을 지급하지 않았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또한 그가 지난 2012년 미국 영주권 취득을 위해 위장 결혼을 했다가 3년 후 이혼했다는 의혹도 제기됐다.

이날 방송에서 이종수는 한인 상대 채무 논란에 대해 "저랑 직접적으로 돈을 주고 받았으면 그분들이 나를 그냥 뒀겠냐. 안 그래도 한국에서 배우로 활동했던 사람이다. 기자들도 내가 어디있는지 알고 찾아오는데 말이다"라며 입을 열었다. 

카지노 테이블 사업을 하면서 임금을 체불했다는 의혹에 대해서 이종수는 "임금을 늦게 준 것은 맞다. 당시 회사가 힘들어서 늦어졌다. 그러나 임금은 모두 줬다"고 해명했다.

또 이종수는 "2012년에 결혼해 2015년에 이혼했다. 연예인이다 보니 결혼을 비밀로 했던 건 사실"이라면서 "전 부인이랑 나와서 설명해야 하냐. 왜 나로 인해 주변 사람들이 계속 피해를 봐야 하냐"며 미국 영주권 취득을 위한 위장결혼설에 대해 부인했다. 

그러면서 "제가 놀란 것은 한국에 있을 땐 아무도 제게 관심을 가지지 않았다. 대중들에게 큰 영향을 준다거나 많은 관심을 받는다는 생각을 가져본 적이 없다"며 "남은 인생을 조용히 살다 가고 싶다"고 솔직한 심경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이종수는 지난해 3월 지인의 결혼식 사회를 봐주기로 약속하고 돈을 받았지만 이를 이행하지 않았다는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 당시 소속사였던 국엔터테인먼트가 사건을 중재하며 고소인과 이종수의 가족이 합의했고 고소도 취하됐다.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1.64하락 4.6918:03 06/25
  • 코스닥 : 710.02하락 7.6718:03 06/25
  • 원달러 : 1156.20하락 0.318:03 06/25
  • 두바이유 : 64.86하락 0.3418:03 06/25
  • 금 : 64.02하락 0.218:03 06/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