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진용 갖춘 최저임금위… 경총 “공정하고 객관적 심의 기대”

 
 
기사공유
/사진=뉴시스
공익위원 8명을 새로 위촉하며 진용을 재정비한 최저임금위원회가 오는 30일 첫 전원회의 열고 내년도 최저임금 논의에 착수할 예정이다. 이런 가운데 재계는 새 위원들이 공정하고 객관적인 입장에서 심의를 진행할 것을 촉구했다.

한국경영자총협회는 24일 “최근 급격한 최저임금 인상이 영세·중소기업과 소상공인뿐만 아니라 대기업에까지 어려움을 가중시키고 고용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어 2020년 적용 최저임금 결정이 우리 경제에 중대한 사안이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간 최저임금위원회 공익위원들의 중립성에 대한 문제제기가 있어 왔다”며 “공익위원이 공정하고 객관적인 입장에서 국민경제 전반에 미치는 다양한 요인들을 종합적으로 감안해 2020년 최저임금 심의에 임해주길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고용노동부는 이날 최저임금위원회 위원 27명 중 공익위원 8명, 사용자위원 2명(보궐위촉), 근로자위원 1명(재위촉) 등 총 11명을 위촉했다.

최저임금위원회 소속 위원은 노동자, 사용자, 공익 등 3분야 위원 각 9명씩 모두 27명으로 구성된다. 이 가운데 류장수 위원장을 비롯한 공익위원 8명이 자진사퇴 의사를 밝힘에 따라 고용부는 새로운 위원을 위촉하게 됐다.

새로 위촉된 공익위원은 권순원 숙명여대 경영학부 교수, 노민선 중소기업연구원 연구위원, 박준식 한림대 사회학과 교수, 신자은 KDI 국제정책대학원 경제학 교수, 오은진 한국여성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윤자영 충남대 경제학과 교수, 이승열 한국노동연구원 선임연구위원, 전인 영남대 경영학과 교수 등이다. 새 위원장은 30일 전원회의에서 선출된다.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95.41하락 7.7418:01 06/14
  • 코스닥 : 722.25하락 4.4318:01 06/14
  • 원달러 : 1185.30상승 2.218:01 06/14
  • 두바이유 : 62.01상승 0.718:01 06/14
  • 금 : 59.90하락 0.3818:01 06/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