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경욱 "조진래, 극단적 선택… 검찰 조사 후 일어난 일"

 
 
기사공유
민경욱 자유한국당 대변인/사진=뉴스1
민경욱 자유한국당 대변인이 25일 조진래 전 의원이 극단적인 선택을 한데 대해 "도대체 몇 명이 더 필요한가"고 목소리를 높였다.

민 대변인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지난 지방선거에서 한국당 창원시장 후보로 나섰던 조 전 의원이 오늘 스스로 목숨을 끊은 채 발견됐다. 지난 2013년 채용비리와 관련됐다는 혐의로 경찰과 검찰의 소환 조사를 받은 뒤 일어난 일이다"라며 이 같이 올렸다.

조 전 의원은 지난 2013년 8월 경남테크노파크 특화센터장 채용 과정에서 채용 조건에 맞지 않는 대상자를 채용하도록 압력을 행사한 혐의를 받았다. 당시 조 전 의원은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다. 

경남 함안경찰서에 따르면 조 전 의원은 이날 오전 8시 5분 그의 친형 자택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조 전 의원의 보좌관이 이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조 전 의원이 이 집 사랑채에서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파악하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62하락 8.2418:01 10/23
  • 코스닥 : 658.98상승 3.0718:01 10/23
  • 원달러 : 1172.40상승 2.718:01 10/23
  • 두바이유 : 59.70상승 0.7418:01 10/23
  • 금 : 58.95하락 0.4318:01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