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하나 마약 혐의 추가기소, 박유천과 법정재회?

 
 
기사공유

사진=뉴스1DB
박유천의 자백으로 공범인 황하나가 추가 기소됐다.

수원지검 강력부(박영빈 부장검사)는 지난 24일 황하나를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했다고 밝혔다.


지난 2∼3월 박유천과 3차례에 걸쳐 필로폰 1.5g을 구매해 서울 용산구 한남동 오피스텔 등에서 6차례에 걸쳐 투약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해 9∼10월 박유천이 살던 서울 강남구 삼성동 오피스텔에서 박유천이 소지하던 필로폰을 1차례 함께 투약한 혐의도 있다.

황하나와 박유천이 같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짐에 따라 연인이었던 두사람이 같은 법정에 불릴 수도 있게 됐다. 황하나는 다음달 5일 첫 공판이 예정됐으며, 박유천의 공판기일은 6월14일로 확정됐다.

 

김정훈 kjhnpce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83상승 14.6618:03 10/16
  • 코스닥 : 651.96상승 5.1618:03 10/16
  • 원달러 : 1187.80상승 2.618:03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8:03 10/16
  • 금 : 59.42하락 0.6118:03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