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보다 뜨거운 세종 분양시장 '세종 더휴 예미지' 모델하우스 오픈

 
 
기사공유
한신공영과 금성백조주택 컨소시엄이 분양하는 ‘세종 더휴 예미지’ 모델하우스에 주말 3일 동안 3만여명의 관람객이 몰렸다. 주말 내내 모델하우스 입장을 위한 대기 줄이 300m 이상 이어졌다.

모델하우스 문을 연 첫날인 지난 24일 세종에서는 총 5개 블록 3256가구가 동시 분양돼 주목받았다. 세종시 출범 이후 7년 만에 진행된 동시분양이자 세종시 기준 역대 최대물량이다.

세종 더휴 예미지는 전용면적 59~97㎡ 846가구 규모다. 같은 날 분양한 금호건설과 신동아건설의 ‘세종 어울림 파밀리에 센트럴’은 59~ 100㎡ 1210가구다. GS건설과 대림건설의 ‘세종 자이 e편한세상’은 84~160㎡ 1200가구다.

세종 더휴 예미지 분양 관계자는 “삼성천과 맞닿은 입지 덕분에 수변조망 여건이 우수하고 학교 예정부지와 가까워 자녀의 통학여건이 우수한 단지”라면서 “세종의 핵심 교통수단인 BRT 정류장도 인근에 있다”고 설명했다.

세종 더휴 예미지는 세종 4-2생활권 L1·L2블록에 들어선다. 입주는 2021년 11월 예정이다. 청약은 오는 29일 특별공급에 이어 30일 1순위, 31일 2순위를 접수한다.
/사진제공=한신공영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1.64하락 4.6915:30 06/25
  • 코스닥 : 710.02하락 7.6715:30 06/25
  • 원달러 : 1156.20하락 0.315:30 06/25
  • 두바이유 : 64.86하락 0.3415:30 06/25
  • 금 : 64.02하락 0.215:30 06/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