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 '윈드시어' 강풍특보…일부 항공기 운항지연

 
 
기사공유
제주공항 윈드시어. /사진=뉴시스

27일 제주공항에 강풍특보가 발효되면서 이날 오전 7시 40분 출발 예정됐던 제주항공 김포행 비행기가 35분 지연됐다. 강한 남풍류의 유입으로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예상되면서 이용객들은 출발 전 운항정보를 확인해야 낭패를 피할 수 있다.

27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기준 현재 제주도 산지에는 호우경보, 제주도 남부에는 호우주의보, 제주도 전역에는 강풍주의보, 제주도 전 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기상청은 이날 밤까지 제주도 전역에 30~80㎜, 지형적인 영향을 받는 남부와 산지에는 각각 100㎜ 이상, 200㎜ 이상의 많은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이 같은 악기상으로 인해 제주를 오가는 항공기와 여객선 운항에도 차질이 우려되고 있다.

한편 현재 제주국제공항에는 윈드시어(난기류) 특보와 강풍 특보가 동시에 발효 중인 가운데 기상청은 오전 8시부터 오후 5시 사이 강한 남풍류가 유입되면서 항공기 운항에 차질이 발생할 가능성이 클 것으로 내다 봤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60.69하락 17.2518:03 10/18
  • 코스닥 : 646.69하락 2.618:03 10/18
  • 원달러 : 1181.50하락 5.518:03 10/18
  • 두바이유 : 59.42하락 0.4918:03 10/18
  • 금 : 59.70상승 0.4718:03 10/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