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웨이 와이파이·SD카드 못쓸까… 국제표준 단체서도 배제

 
 
기사공유
/사진=로이터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가 와이파이, SD카드 등 기술 표준 제정 기구에서도 배제됐다.

26일 닛케이아시안리뷰에 따르면 무선 기술 표준을 정하는 ‘와이파이 연합’은 거래제한 기업 지정 이후 화웨이의 참여를 일시 제한했다. 이 단체에는 애플, 퀄컴, 브로드컴, 인텔 등이 참여 중이다.

반도체 표준을 정하는 ‘국제반도체표준협의기구’(JEDEC)도 화웨이가 미국 정부의 제재가 해지될 때까지 회원 자격을 자발적으로 정지한다는 결정을 내렸다.

또 메모리 카드 포멧인 SD카드 표준을 개발하는 SD협회 명단에서도 삭제됐다. SD협회 측은 화웨이 배제의 이유로 미국 상무부의 명령을 준수하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같은 움직임은 화웨이의 해외 사업에 악재가 될 전망이다. 글로벌 기업들이 자사에 유리한 표준을 제정하기 위해 전쟁을 벌이고 있는 가운데 화웨이가 그 물결에서 배제될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아울러 이번 조치로 화웨이의 수출길이 더 어려워질 것으로 보인다. 화웨이가 중국 내에서는 자체 기준을 개발해 적용할 수 있지만 해외에서 제품을 살기 위해서는 전세계 표준을 채택해야 하기 때문이다.
 

박흥순 soonn@mt.co.kr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2.83상승 14.6618:03 10/16
  • 코스닥 : 651.96상승 5.1618:03 10/16
  • 원달러 : 1187.80상승 2.618:03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8:03 10/16
  • 금 : 59.42하락 0.6118:03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