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 집중호우 대비 '건설현장 안전사고 방지점검'

 
 
기사공유
/사진=머니투데이
국토교통부는 여름철 집중호우에 대비한 건설현장 안전사고 방지 집중점검을 실시한다.

국토부는 오는 7월12일까지 전국의 도로·철도·공항·아파트·건축물 등 595개 건설현장을 점검한다고 27일 밝혔다. 국토부와 산하기관 지방국토관리청, 한국도로공사 담당자, 민간 전문가 등을 포함한 점검반 600명이 투입된다.

집중호우에 취약한 터파기·절개지, 흙쌓기 공사가 진행 중이거나 지하 굴착공사, 하천 제방공사, 건축물 공사 등의 수해 위험요소가 있는 곳을 중점적으로 본다.

595개 건설현장 중 119개(20%)는 3일 전 예고 후 점검을 실시하는 방식이 아닌 불시점검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점검반은 추락위험이 있는 높은 장소의 타워크레인 작업 등도 점검한다는 계획이다. 점검 결과 안전관리가 미흡하거나 위법행위가 적발된 건설현장은 공사중지, 영업정지, 벌점·과태료 부과 등의 처벌을 내릴 방침이다.
 

김노향 merry@mt.co.kr  |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80.62하락 8.2418:01 10/23
  • 코스닥 : 658.98상승 3.0718:01 10/23
  • 원달러 : 1172.40상승 2.718:01 10/23
  • 두바이유 : 59.70상승 0.7418:01 10/23
  • 금 : 58.95하락 0.4318:01 10/2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