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청소선 전복, 2명 실종·1명 구조… '풍랑주의보' 발령

 
 
기사공유
부산 청소선 전복. /사진=뉴시스(부산 해경 제공)

풍랑주의보가 내려진 부산 앞바다에서 청소선 1척이 전복돼 선원 2명이 실종됐다.

27일 부산해경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31분쯤 부산 서구 두도 북동쪽 2.2㎞ 해상에서 슬러지청소선 A호(22t·승선원 3명)가 전복됐다.

이 사고로 A호 승선원 3명 중 1명이 인근에 있던 도선선에 의해 구조됐지만 나머지 선원 2명은 실종됐다.

신고를 받은 부산해경은 경비정과 연안구조정, 중앙해양특수구조단 등을 현장을 보내 실종 선원에 대한 수색작업을 펼치고 있다.

한편 부산 앞바다는 이날 오전 9시쯤 풍랑주의보가 발령됐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75.21상승 7.0410:26 10/16
  • 코스닥 : 650.26상승 3.4610:26 10/16
  • 원달러 : 1186.60상승 1.410:26 10/16
  • 두바이유 : 58.74하락 0.6110:26 10/16
  • 금 : 59.42하락 0.6110:26 10/16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