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팀 TNP 레드, EACC 스프링 2019 우승

 
 
기사공유
TNP 레드 선수들이 우승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넥슨
피파온라인4로 운영하는 아시아 최대규모 e스포츠 행사 ‘EA 챔피언스 컵(EACC) 스프링 2019’에서 한국팀 ‘엘리트’가 태국의 ‘TNP 레드’에 우승컵을 내줬다.

27일 넥슨에 따르면 지난 26일 중국 상하이 ‘U+ 아트센터’에서 열린 EACC 스프링 결승전에서 TNP 레드가 엘리트를 꺾고 우승 트로피와 상금 10만달러(약 1억2000만원)를 차지했다.

결승전은 다소 아쉬운 결과의 연속이었다. 대회 ‘베스트플레이어’를 차지한 TNP 레드의 따나낏 랏따나가 활약하며 변우진과 원창연이 연달아 무너졌다. 마지막 주자 차현우가 따나낏 랏따나를 꺾으며 반격을 시도했지만 소라윗 롯자나신라삔에게 패한 끝에 왕좌를 내줬다.

최선을 다한 엘리트팀은 준우승 상금으로 5만5000달러(약 6600만원)를 획득했고 공동 3위에 오른 한국팀 성남FC와 중국의 Ronly는 각각 2만2000달러(약 2600만원)를 상금으로 확보했다.

한편 엘리트팀의 원창연은 TNP 레드의 따나낏 랏따나와 함께 대회 최다 득점상을 수상하며 개인상금 1000달러(약 120만원)를 나눠 가졌다.
 

채성오 cso86@mt.co.kr  |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29.45하락 1.8409:10 06/21
  • 코스닥 : 727.85상승 0.5309:10 06/21
  • 원달러 : 1160.40하락 1.709:10 06/21
  • 두바이유 : 64.45상승 2.6309:10 06/21
  • 금 : 62.61상승 1.3909:10 06/2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